KLPGA팀, 4개투어 대항전 결승진출…8승1패 압도적 위용 과시

기사입력 : 2017.12.02 21:03:46   기사수정 : 2017.12.02 21:22:40

  • 프린트
  • 이메일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카카오스토리
[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] KLPGA팀이 4개투어 대항전서 우승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.

한국여자프로골프(KLPGA)투어 팀은 2일 일본 아이치현 미요시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4대투어 대항전 더 퀸즈 2라운드 싱글 매치플레이에서 압승을 거뒀다.

전날(1일) 열린 1라운드에서도 전승을 기록하며 순항한 KLPGA팀은 이날도 9경기에서 무려 8경기를 제압하며 승점 24점을 획득 그 기세를 이어갔다.

첫 주자 이정은(21)이 호주의 한나 그린을 가뿐히 제압한 것을 시작으로 오지현(21)은 일본 라라를, 김지현(26)은 프랑스 글라디 노세라를 상대로 승리했다. 김자영(26)까지 호주의 캐서린 브리스토를 제압하는 등 분위기를 끌어올렸다.

799912 기사의 0번째 이미지
사진설명이정은(사진) 등 KLPGA팀이 4개투어 대항전서 우승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. 사진=MK스포츠 DB
김하늘(29)은 상대 멜리사 리드가 기권하며 부전승을 기록했고 이어 김해림(28)과 고진영(22)도 승리했다. 마지막으로 나선 배선우(23)만이 일본 스즈키 아이에게 패했다. 마지막 홀까지 이어진 접전 끝 아쉬운 패배였다.

KLPGA팀은 3일 경기서 일본여자프로골프투어 팀과 포섬매치 방식으로 우승을 놓고 겨룰 예정이다.

[hhssjj27@maekyung.com]


[ⓒ 매일경제 & mk.co.kr,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]